한국섬유신문

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2018년 02월 25일 (일)

데일리뉴스

전체뉴스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전체뉴스보기
    HOME   l 섬유   l 섬유

    이영관 회장, 홍익대에 私財 1억 쾌척

    •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회장이 사재 1억원을 모교인 홍익대학교에 발전기금으로 기부했다. 지난 8일 홍익대학교 문헌관에서 열린 기탁식에서 이영관 회장은 “어려웠던 시절 모교에서 준 4년 전액 장학금으로 학업을 무사히 마치고, 그 덕분으로 지금까지 45년간 회사 생활을 할 수 있었다”라며 “이에 대한 작은 보답으로 선배로서 후배육성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영환 총장은 “귀중한 사재를 희사해주신데 대해 깊이 감사드리며 학교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며 “동문들의 기대에 보답할 수 있는 학교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화답했다.


      이 회장은 1967년 화학공학과 입학 후 1973년 삼성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으며 현재는 도레이첨단소재와 도레이케미칼의 대표이사 회장으로 일하고 있다. 이 회장은 회사 설립시부터 첨단사업에 투자를 확대하고 해외사업을 확장하는 등 큰 성장을 이끌었다. 한편 이 회장은 지난 2010년부터 2013년까지 홍익대 제29대, 30대 동문회장을 역임했다.



      한국섬유 페이스북 한국섬유 트위터

    2018-02-09 13:59:52

    조동석기자 zoddong@ktnews.com

    Copyright ⓒ 한국섬유신문사 (www.k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