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섬유신문

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2018년 12월 11일 (화)

데일리뉴스

전체뉴스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전체뉴스보기
    HOME   l 패션   l 종합

    프레미에르 비죵, 국제적 영향력 입증

    • 5만4500여명이 다녀간 2019S/S프레미에르비죵<사진>은 71%가 120개국에서 온 해외 방문객으로 집계돼 국제 패션산업계를 이끌어가는 영향력있는 주요 행사로 위상을 입증했다.


      지난 2월 13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2019S/S프레미에르 비죵은 2017년 2월 전시회대비 1.6%가 증가한 1,725개의 선발된 업체가 참가했으며 공격적인 발전전략과 매력적인 최첨단 프로그램에 의해 매년 국제전시회로서 경쟁력을 제고하고 있다.



      도시화 컨셉으로 새로워진 전시회는 Ora Ito의 디자인으로 부스가 바뀌었으며 재 설계된 패션 정보 포럼과 방식, 확대된 웨어러블 랩을 위시해 발전된 패션 테크 섹션, 백& 슈즈 매뉴팩러링 공간 확대, 메종 데셉씨옹의 뛰어난 노하우 접목 등으로 역동적 쇄신을 이뤘다는 평가를 받았다.


      더불어 IFM과의 글로벌 소싱 컨퍼런스, BLUESIGN과 함께 진행한 패션의 스마트 크리에이션 마스터 클래스, Martin Margiela 전시회시연, Dr.Martens 전시회 등 최첨단 프로그램이 적용됐다.


      관계자는 “매우 영향력있는 의사결정권자, 디자이너 및 구매 책임자 등 역량 높은 패션업계 전문가들이 19S/S컬렉션 개발을 목표로 찾아왔다”고 밝혔다.

      한국섬유 페이스북 한국섬유 트위터

    2018-03-12 14:52:20

    이영희기자 yhlee@ktnews.com

    Copyright ⓒ 한국섬유신문사 (www.k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