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섬유신문

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2018년 11월 14일 (수)

데일리뉴스

전체뉴스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전체뉴스보기
    HOME   l 유통   l 유통/종합

    롯데, 5년간 50조원 투자…7만명 고용 창출키로

    • 롯데가 미래 성장을 위해 향후 5년간 50조원 투자에 나선다. 롯데그룹은 오늘(23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임원 주간회의에서 향후 5년 간 국내외 전 사업부문에 50조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채용 역시 향후 5년간 7만명을 고용하기로 결정했다.


      롯데측은 올해 연말까지 1만2000명 채용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내년은 올해보다 약 10% 증가한 1만3000명 이상을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유통부문의 이커머스(e-commerce) 분야에서 많은 채용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2023년까지 7만명을 채용해, 국가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는 방침이다. 신동빈 회장 역시 복귀 후 첫 회의에서 “어려운 환경일수록 위축되지 말고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서 기업가치를 적극 제고해아한다”고 주문한 바 있다.


      투자는 내년 약 12조원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역대 최대 규모다. 유통 부문에서는 온라인 역량 강화에 집중 투자할 예정이다. 화학 부문에서는 한국 및 인도네시아, 미국에서 에틸렌 등 대규모 설비 증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롯데는 그룹의 양 축인 유통부문과 화학부문을 중심으로 2023년까지 사업부문별 경쟁력을 강화하고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는데 지속 투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그룹 전반에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이뤄 새로운 성장 기회를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해외에서는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하는 한편 신시장 진출도 지속 추진한다.


      유통부문에서는 온라인 사업의 역량을 업계 1위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AI 등 디지털 기술과 빅 데이터(Big Data)를 적극 활용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특히 물류 시설 및 시스템 등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유통 인프라 구축에 대규모 투자를 진행해 고객 편의성을 더욱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고용유발효과가 높은 쇼핑몰 사업도 지속 추진해 나간다.

      한국섬유 페이스북 한국섬유 트위터

    2018-10-23 18:17:51

    정정숙기자 jjs@ktnews.com

    Copyright ⓒ 한국섬유신문사 (www.k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