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섬유신문

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2018년 06월 18일 (월)

데일리뉴스

전체뉴스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전체뉴스보기
    HOME   l 패션   l 트랜드

    2017 봄·여름 남성복 트렌드 - “자신을 꾸미는 ‘실용적 공작새’ 알려요”

    ‘초저가 VS 차별적 프리미엄’ 양극화 팽팽

    • 삼성패션연구소는 2017년 봄,여름 남성복 키워드를 ‘실용적인 공작새(Practical Peacock)’로 설정했다. 공작새는 자신을 꾸미는 남성을 뜻하며 실용적이고 편안하면서 자신만의 매력을 표현할 수 있는 룩이 남성복 트렌드의 핵심이라고 설명한다.


      장기적 경기침체, 소비심리 저하와 함께 소비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는 한편, 나만의 가치와 욕망을 따르는 ‘원츠(Wants) 소비’가 확대되는 추세다. 가성비 위주로 상품을 선택하면서도 개인이 선호 하는 특정 품목에 대해서는 금액을 아끼지 않고 최고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패턴이 남성복시장에서도 주목되고 있다.


      매년 수트 시장의 위축으로 초저가 상품을 찾는 고객이 증가하지만 차별적 프리미엄 가치를 찾는 고객도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최고급 라인 앞다퉈 출시
      최근에는 ‘므네상스(Menaissance,Men+ Renaissance)’소비자가 주목받고 있다. 자신의 외모 뿐만 아니라 라이프스타일까지 멋지게 가꾸려는 남성소비자를 일컫는다. 이러한 경향을 토대로 삼성물산 패션부문도 최고급 소재를 활용하거나 핸드메이드를 가미한 고급화라인을 출시하는 등 차별화에 나섰다.


      갤럭시는 란스미어 기술력을 활용, 수트는 물론 캐주얼 상품에 이르기까지 호주산 고급 메리노 양털 등 최고급 소재로 제작한 ‘프레스티지 컬렉션’라인을 선보였다. 특히 희소성 있는 원료로 개발한 극 세 번수 울을 사용해 가볍고 편안함을 강조하는 한편, 소재의 부드러움을 살리는 제작기법으로 최고급 수트를 출시했다.



      갤럭시만의 테일러링과 린넨·울 등 천연소재에 멤브레인 가공으로 투습 방풍 발수의 기능성을 입혔다. 게다가 실용적이면서도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하는 사르테크 트렌치도 선보였다.


      로가디스는 이탈리아 원단을 사용해 가성비를 높인 ‘이탈리아노 수트’를 제안했다. 구김이 덜가는 소재를 사용했고 파워네트·스트레치 안감을 사용해 활동성을 높이는 동시에 어깨의 피로를 최소화시켰다. 기존 상품의 새로운 가치를 더하는 B+ 프리미엄 트렌드에 걸맞게 최고급 소재와 기술력으로 가치를 배가시키고 있다.


      그루밍족 확산 보더리스 스타일링 두각
      자신의 외모를 꾸미는데 아낌없이 투자하는 그루밍족이 늘어나면서 보더리스(borderless)스타일링이 대두되고 있다. 여성들의 컬러로만 여겼던 그린, 레드, 블루 등 밝은 컬러가 남성들의 수트와 자켓, 이너 등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특히 미국의 색채 전문 기업 팬톤이 올해의 컬러로 ‘그리너리(Greenery)’를 선정, 국내 패션시장에서도 다양한 명도와 채도의 그린컬러가 남성 아이템으로 쓰여지고 있다.


      갤럭시는 린넨 소재의 자켓과 셔츠의 톤온톤 스타일링은 물론 니트와 스카프를 활용한 아름다운 남성 패션의 진수를 선보였다.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수트와 라운드 티셔츠, 보머 자켓에 타이 착장 등 ‘믹스 앤 매치’를 통해 남성 스타일링의 새로운 묘미를 제공한다.



      빨질레리는 레드 계열의 스웨이드 블루종과 피코트 그린의 트러커 스타일의 스웨이드 자켓을 출시해 패션에 민감한 남성들을 만족시킨다. 스웨터와 스카프를 그레이 팬츠나 블루진과 매칭해 세련된 캐주얼패션 팁을 준다.


      로가디스는 린넨 소재 느낌의 프린트를 가미한 ‘에어포트’수트를 선보인다. 수트와 스니커즈의 조화를 통해 공식적 자리는 물론 캐주얼한 자리에서도 격식을 갖추고 세련된 스타일링을 할 수 있다. 에어포트 수트는 가볍고 통기성이 좋으며 구김이 가지 않아서 관리가 편해 출장 중에 활용하기도 좋다.



      ‘자켓’ 실용적 연출 추구
      올 봄 스타일링의 주요 아이템은 자켓이다. 경기가 좋지 않자 수트 상의를 자켓으로 겸용해서 입고자 하는 소비 심리가 확대되고 있다. 빨질레리는 전체 상품 중 자켓이 차지하는 비율을 50%넘게 구성했다. 이탈리아 포럴사의 패턴인 비첸자를 적용, 슬림한 실루엣을 강조하는 한편, 몸을 감싸는 듯한 편안함을 강조한 자켓을 출시했다. 피그먼트 및 가먼트 다잉효과의 면 소재와 캐주얼한 니트 외관의 우븐 리노 조직, 소프트한 저지 소재를 적용하는 등 포멀하면서도 캐주얼한 스타일을 동시에 추구했다.


      갤럭시는 나폴리안 실루엣에서 오는 내추럴한 감성과 고급스런 소재의 초경량 자켓 컬렉션을 선보인다. 가볍고 캐주얼한 아이템과 세퍼레이트로 믹스 앤 매치 할 수 있는 상품이다. 독특한 컬러감과 차별화된 외관을 위해 얀 프린트 기법을 활용했고 자카드 및 프린팅 기법으로 천연 소재 느낌을 강조한 캐주얼 아이템을 출시했다.


      스타일리시한 트래블 룩도 조명받고 있다. 포멀함과 편안한 매력을 주는 경량의 하이브리드 셔츠, 가볍고 부드러운 레더 소재의 상품이 럭셔리 리조트 룩으로 활용된다.


      한국섬유 페이스북 한국섬유 트위터

    2017-03-10 14:36:29

    이영희기자 yhlee@ktnews.com

    Copyright ⓒ 한국섬유신문사 (www.k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